마이너스 인생
link  김숙희   2021-06-18

스스로 마이너스 인생 임을 내세우는 친구가 있다.

돈을 빌려서 흥청망청 씀으로써 수지를 늘 마이너스 상태로 유지한다는 것이다.

그 대신 젊어서부터 억대의 생명보험에 들었다고 하는데, 자기가 죽고 나면 결국
보험금으로 빚은 갚아지지 않겠느냐는 것이 그의 논리이다.

이 경우는 분열질과 히스테리 기질이 혼합된 성격이라고 할 수 있다.







연관 키워드
현금, 아이디어, 자린고비, 게이밍족, 좋은날, 인플레이션감축법, 노이로제, , 달러초강세, 스크루지, 남편, 콤플렉스, 돈벌레, , 산업은행, e심, 포트폴리오, 경주최부자, 코인, 가상인간로지